보도자료
현재위치 : HOME > 소통 > 보도자료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관리자 | 2016.09.20 17:39 | 조회 5826

     

    원양어업경영자금, 이차보전, 대기업이 싹쓸이혜택

     

    원양어업경영자금 금리 3% 초과 부분에 대해 정부가 이자 지원

    최근 3년 간 경영자금 6,119억 중 대기업이 4,410억 대출(72%)

    최근 3년 간 이자차액보전 125억 중 대기업이 91억 받아(72.9%)

     

    해양수산부가 원양선사들에게 지원해 주는 원양어업경영자금의 이차보전 혜택을 수산 대기업들이 싹쓸이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새누리당 홍문표의원(충남 예산군 홍성군)20일 해수부로부터 제출받은 원양어업경영자금 대출현황원양어업경영자금의 업체별 이차보전 지원 현황자료에 따르면 지난 3년 간(2013~2015) 경영자금 대출액 6,1193,000만원 중 72.1%4,4109,900만원을 대기업이 대출받았다.

     

    경영자금 대출에 따른 이차보전액은 지난 3년 간 총 1251,218만원으로 이 가운데 912,235만원을 대기업의 이자차액 보전에 지급된 것으로 나타났다.

    정부의 지차보전 지원은 시중 은행권의 기준금리(현재 3%)를 초과하는 부분에 대해서는 정부가 그 초과분을 지원해주는 것으로 실제 혜택은 대기업들이 보고 있어, 이차보전 정책이 중소원양선사보다는 대기업에 집중되고 있다는 지적이다.

     

    더구나 이들 대기업 중에는 해외불법조업으로 여러 차례 제재를 받은 사례도 있었지만 정책지원 혜택에는 별다른 영향을 미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3년간 인성실업의 경우 6차례나 원양어업 허가 정지 등 행정처분을 받았지만 3758700만원의 경영자금 대출을 받았고 73937만원의 이차보전도 받았다. 3차례 행정처분을 받은 인터불고 역시 경영자금 대출 1475000만원, 이차보전 33405만원을 따냈다

     

    홍문표의원은,

    정부정책에 있어서 대기업에 차별을 두어서는 안되지만 원양선서에 대한 이차보전은 어려운 중소 원양선사의 활발한 경영지원을 위해 더 필요하다,

    기존의 이차보전 지원기준은 유지한 채 중소 선사들에 대해서는 실적에 따라 0.1%라도 이차보전 비율을 높여주는 방안을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주요대기업의 경영자금 대출현황 및 이차보전지원(2013~2015)

    업체명단(대기업)

    경영자금 대출총액

    이차보전

    지원금액

    사조대림, 사조산업

    사조씨푸드, 사조오양

    1,5894,700만원

    347,516만원

    동원수산

    6897,700만원

    136,292만원

    동원산업

    776억 원

    181,953만원

    신라교역

    4171,000만원

    88,769만원

    인터불고

    1475,000만원

    33,405만원

    인성실업

    3758,700만원

    73,937만원

    한성기업

    4152,800만원

    73,765만원

    대기업 대출(이자)총액

    4,4109,900만원

    (72.1%)

    912,235만원

    (72.9%)

    전체 대출(이자)총액

    6,1193,000만원

    (100%)

    1251,218만원

    (100%)

    수정 답변 삭제 목록
    287개(1/15페이지)
    보도자료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87 홍문표 의원, 140억원 예산확보 성과 관리자 2018.08.28 279
    286 홍문표 의원, 국토교통위원장 내정첨부파일 관리자 2018.07.16 398
    285 홍문표 의원 소방복합치유센터 유치 입장문첨부파일 관리자 2018.07.13 263
    284 홍문표사무총장 당 혁신안기자회견문첨부파일 관리자 2017.07.31 3945
    283 금융투자법 일부개정법률안 대표발의첨부파일 관리자 2016.10.20 6373
    282 농기계 개발사업 보급률 저조로 혈세 125억 낭비..첨부파일 관리자 2016.10.04 6271
    281 공매도 기간 60일로 제한해 개인투자자 보호첨부파일[12] 관리자 2016.10.04 7121
    280 어이없는 aT, 엉터리 예측으로 농산물 56억원어..첨부파일 관리자 2016.09.28 5879
    279 수입축산물 지난해 사상최대 검역 불합격 (9.27..첨부파일 관리자 2016.09.28 5844
    278 해수부 퇴직자 재취업한 회사들, 수의계약 194억..첨부파일 관리자 2016.09.27 5888
    277 농업직불금 대농-소농 양극화 심각 (9.26)첨부파일 관리자 2016.09.27 5873
    276 GMO 농작물 수입 농민위한 농협이 압도적으로 많..사진첨부파일 관리자 2016.09.27 5889
    275 최저가 입찰제로 곪아터진‘학교우유급식' 관리자 2016.09.23 5826
    274 전국 연안 60% 침식으로 재해발생 위험 높아첨부파일 관리자 2016.09.22 5853
    273 말 산업 육성한다며 말 장사하는 마사회첨부파일 관리자 2016.09.21 6009
    272 항만건설 국비지원율, 충남이 최하위 차별첨부파일 관리자 2016.09.21 5829
    >> 원양어업경영자금, 이차보전, 대기업이 싹쓸이혜택첨부파일 관리자 2016.09.20 5827
    270 293억 투자한 골든시드프로젝트, 수출은 고작 1..첨부파일 관리자 2016.09.12 5983
    269 항로별 적정수심 유지 위한 대책 마련 시급 (9...첨부파일 관리자 2016.09.12 5987
    268 학교급식 식자재납품업체 44%, 수입산 재료사용 ..첨부파일 관리자 2016.09.12 6054
    다음 글쓰기새로고침